Kindness holder, Seashell
29,000원
누군가의 친절은,
뜻하지 않은 행복을 가져다주기도 합니다.

먼저 나가던 이가 잠시 문을 잡아줄 때,
자주 가던 카페의 사장님이
새로 구운 쿠키를 덤으로 담아주실 때,
지친 몸과 마음으로 탄 밤늦은 지하철,
"오늘 하루도 수고 많으셨습니다"
하는 따듯한 기사님의 목소리가 열차 안을 채울 때...

나는 누군가에게, 또 나에게 친절한가-
도 생각해보게 됩니다.

친절은 받을 때도 좋지만,
베풀 때 그 이상 기쁜 것 같기도 해요.
지금 이 순간만큼은, 친절을 받았거나
베풀었을 때 느껴지는 감정을 떠올려보세요.

🖋감정: 친절


구매평
Q&A